지하실, 집에서 가장 중요한 곳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101

워싱턴지역은 비옥하고 습한 토지를 가지고 있다 그러다 보니 지하실이 생각보다 습한 경우가 없지 않다.  지하실 습기가 어느정도인지 검사방법을 먼저 알아보자. 지하실에 드라이월이 아닌 외벽이 보이면 그곳에 알루미늄포일을 공책사이즈로 잘라 테이프로 사면을 붙여두었다가 며칠뒤 때어 보면 그안에 물기가 보이면 습한 지하실이다. 그 정도가 심하면 몇가지 문제를 생각해볼수있는데 첫번째는 지붕에서 내려오는 물이 빠져나가는 다운스파웃의 문제이거나 땅과 지하실 외벽사이의 워터프루핑의 문제인데 만약 이것이 문제이면 큰 공사가 필요하다. 이경우 1만불에서 많게는 5만불의 경비가 소요된다. 외벽의 흙을 다 겉어내고 다시 워터프루핑을 해야하기 때문인데. 전문 부동산 에이전트는 이런경우의 교육을 받았으므로 구입전에 조언을 받는 것이 좋다

Spread the love

Random

챈틸리 스페이스 뮤지엄, 나는 공짜로 간다!


내집장만 VOL 25, NOV 2020


아이들에게 특별한 선물을 하고 싶다면?


이런 사람과 친구하지 말라고?


관련 게시물

비누 – 요것까지는 몰랐지요?


내집장만 VOL 23, OCT 2020


아내와의 데이트는 아시아 퓨전 요리 전문점 Kaliwa에서


국립 미술관이 문을 연다, 7월20일



SENDING GOOD WORD

Editor JP : jp@cheerupdad.com

아이디어뱅크 : info@cheerupdad.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