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실, 집에서 가장 중요한 곳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101

워싱턴지역은 비옥하고 습한 토지를 가지고 있다 그러다 보니 지하실이 생각보다 습한 경우가 없지 않다.  지하실 습기가 어느정도인지 검사방법을 먼저 알아보자. 지하실에 드라이월이 아닌 외벽이 보이면 그곳에 알루미늄포일을 공책사이즈로 잘라 테이프로 사면을 붙여두었다가 며칠뒤 때어 보면 그안에 물기가 보이면 습한 지하실이다. 그 정도가 심하면 몇가지 문제를 생각해볼수있는데 첫번째는 지붕에서 내려오는 물이 빠져나가는 다운스파웃의 문제이거나 땅과 지하실 외벽사이의 워터프루핑의 문제인데 만약 이것이 문제이면 큰 공사가 필요하다. 이경우 1만불에서 많게는 5만불의 경비가 소요된다. 외벽의 흙을 다 겉어내고 다시 워터프루핑을 해야하기 때문인데. 전문 부동산 에이전트는 이런경우의 교육을 받았으므로 구입전에 조언을 받는 것이 좋다

Spread the love

Random

남서부 버지니아의 최고의 축제 “딸기 축제” (5/1/20-5/2/20)


퍼펫쇼 보러갈까요? Frying Pan Farm Park Visitor Center (1/3)


Polar Express 기차 여행 떠나자! (11/15-12/1) 볼티모어


PEX 파이프


관련 게시물

이런 커피숍 가보셨나요?


내셔널 하버에서 공짜 무비 나이트?(5월-9월)


집 보험비 낮추기 – 센서달기


Cat lover 모여라! DC의 캣까페 Crumbs & Whiskers



SENDING GOOD WORD

Editor JP : jp@cheerupdad.com

아이디어뱅크 : info@cheerupdad.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