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시 새로 깐 카페트 남는 부분, 요긴하게 쓰는 법

새로 장만한 집에 카페트를 새로 깔고 나면 남는 부분이 있다. 대부분 그부분은 집 입구의 발판으로 쓰이다가 버려지게 되는데 잘 잘라서 쓰면 요긴하게 쓰이는 곳이 있다. 카펫트를 동그랗게 말아서 새탁기와 건조기 사이에 껴두면 그 사이로 빠지는 양말을 쉽게 건져 낼수 있다.ㅋㅋ 그리고 새탁기나 건조기의 다리밑에 받침으로 쓰면 소음 방지에도 큰 효과가 있다. 또 부엌에 팬이나 솥 보관할때 아래에 깔아두면 꺼내거나 넣을 때 부딫혀서 나는 소음도 줄일수 있다. 카펫 남은 부분을 한번 접어서 뒷뜰에 농장일 할때 무릅 밑에 깔면 훌륭한 무릅 보호대가 된다.

승경호 부동산

The Schneider Team

703-928-5990

 

 

 

Spread the love

Random

파더스 데이에는 엔티크 자동차 쇼! 6월 16일


디씨 인근 지역 지역 뉴스가 궁금하다면?


일이 죽어도 하기 싫을 때는?


혹시 우리 아기가 영재일까?


관련 게시물

선물 고민을 한방에! BoxFox


집 오래 쓰기 – 카펫 청소 전문 업체 선정 308


차고 문 관리 – Garage door maintenance


아마존 제2본사가 온다고 난리입니다



SENDING GOOD WORD

Editor JP : jp@cheerupdad.com

아이디어뱅크 : info@cheerupdad.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