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랫동안 싱싱하게 지켜줄꺼야! Venus et Fleur 꽃집

발렌타인 데이와 결혼 기념일만 되면 어김없이 꽃배달을 시키는 남편. 그런 남편이 하나도 반갑지 않은 이유는?

박스 안에 시들시들하게 꽉 들어찬 장미꽃 한다발….꽃배달이라는 명목으로 터무니 없이 비싼 가격에 이름도 몰라 성도 몰라(?) 엄한 초콜렛 한상자.

꽃은 며칠만 있으면 그 시들함 마저 없어지고 말아 쓰레기통으로 직행이다. 이렇다고 남편의 마음과 성의는 무시할수 없고.

자…이런 고민을 한방에 해결해줄 오라인 꽃집이 있으니 바로 Venus et Fluer이다. 가격이 많이(?) 비싼 것이 흠이지만, 이 꽃은 최장 1년까지도 그 싱싱함을 유지할수 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한번 구경해볼까?

https://www.venusetfleur.com/

 

 

 

 

 

Spread the love

Random

먹을거리 가득, Taste of Georgetown(9월 25일)


오래된 골프신발 쓸곳이 있다


2020년 지난 6월의 워싱턴 지역 부동산 시장 보고서


부동산 구입, 투자라면 살때와 팔때가 있다


관련 게시물

깨끗한 화장실 타일 , 계속 깨끗하게 유지 하는 방법


디씨 근교 시원한 폭포로 나들이 가볼까요?


반짝 반짝 라이트 페스티벌, 조지타운으로 출발! 12/1-1/6


12/5일 오늘의 명언-농구의 황제, 마이클 조던



SENDING GOOD WORD

Editor JP : jp@cheerupdad.com

아이디어뱅크 : info@cheerupdad.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