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힘내세요 캠페인-텀블러를 사용해주세요!

재활용이 어려운 종이컵, 알고 계시나요?

1년 동안 미국에서 재활용 되지 않고 소비되는 종이컵의 양이 580억개가 넘는다는 보고가 있다. 이는 2천만 그루의 나무를 심어야 만들 수 있는 양이라고 한다. 단순히 종이컵에 커피를 마시기 위해 2천만 그루의 나무가 필요하다고 하니 충격적인 일이 아닐 수 없다. 더구나 종이컵은 재활용이 어렵다. 일회용 종이컵은 수분이 종이에 흡수되지 않도록 내부를 폴리에틸렌이라는 플라스틱 물질로 코팅을 하는데, 재활용을 위해서는 이 플라스틱 코팅을 분리를 해야만 한다. 이러한 과정은 고온으로 가열한 기계로만 작업이 가능한 것으로 이러한 이유 때문에 종이컵은 생산되는 14%만 재활용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그나마 재활용이 된 것도 가장 낮은 등급의 종이로만 재활용이 가능하다.

종이컵, 나빠도 너무 나빠요!

종이컵의 코팅은 장기적으로 신체에 축적되면 발암 가능성을 높이고, 환경호르몬이나 갑상선호르몬으로 인한 문제, 과체중 등을 유발할 수 있는 유해물질로 건강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뿐 아니다. 종이컵의 플라스틱 뚜껑 또한 문제가 될 수 있는데, 시중에 유통되는 뚜껑들 중에서는 안전성이 입증되지 않은 재질로 만들어진 것이 있어 특별히 유의해야 한다.

텀블러가 곧 ‘사랑’이죠!

자신이 가치를 두는 물건에 과감하게 투자하는 ‘가치 소비’가 확산되고 있는 점이 텀블러 시장을 키우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음료수를 마시는 도구에서 더 나아가 텀블러가 환경 보호의 수단으로 인식이 되면서,  자신의 생각과 개성을 드러낼 수 있는 수단이 됐다는 뜻이다. 올 한해가 가기 전에 나를 위한 선물로 내맘에 꼭드는 텀블러 하나 준비해보는 것은 어떨까.

Spread the love

Random

오랫동안 싱싱하게 지켜줄꺼야! Venus et Fleur 꽃집


아주 쉬운 쇼파 색깔 바꾸기


빗물 생각보다 큰일이 날 수 있다


마흔, 어제와 다르게 살아라


관련 게시물

아이들과 함께 만드는 너무 쉬운 프룻 파이


새탁기나 드라이어 흔들리는 소리 줄일수 있을까요?


찬바람이 쌩쌩 불땐 실내 스케이트장에서 신나게!


이번 주말은 Site and Sound theater로 떠나볼까



SENDING GOOD WORD

Editor JP : jp@cheerupdad.com

아이디어뱅크 : info@cheerupdad.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