쌘쓰있는 인테리어라고 소문난 아이디어 2 = 지난호에 이어서

벤치(Bench) ?

괘나 유명한 가구점에 가면 항상 두어가지의 선택이 있다.  막상 보니 편해 보이기는 하는데 구입하려니 공원같기도 하고 불편할것 같기도 하지만 생각보다도 훨씬 편하고 또 용이하다. 종류에 따라서는 그 벤치안에 작은 공간이 있어서 물건을 넣어 둘수 있는것도 있다. 테이블과 붙은것은 말고 같은 재질로 떨어져 있는것이 더 편할 수 있다.

 

벽 (보드엔 바튼) Board and Batten

사진으로 보면 아아 하고 알아볼 것인 이 벽은 일반적으로 우리에게는 새집의 모델하우스 에서나 볼듯한 인테리어 이지만 우리도 큰맘 먹고 한번 해보자. 막상 벽을 잘골라서 포인트 있는 색상으로 꾸미면 좀 더 아늑한 분위기도 연출 되기도 한다

 

부엌에서 휜하게 오픈된 덱/페디오

집 구조에 따라 리모델링을 해서 만들 수도 있다. 오픈된 부엌구조를 넘어서 뒷뜰이나 덱으로 까지 이어져서 자연과 조금 더 가까이 가자는 의지가 담긴 인테리어인것 같다. 자연 친화적인 분위기를 좋아 한다면 적극 추천이다

 

나무의 밝기와 질감

트랜드의 한 부분이니 한번 잡아 보고는 싶다. 전체적인 분위기를 잘 맞추면 훌륭한 감각이라고 할것 같다.  밝은 나무색감이 이 트랜드의 시작이라고 한다.  색깔을 입힌 나무가 아닌 그 질감이 그대로 나타나 있어야하는것이 특징이어야 하고 밝은 하얀색 화장실에 잘 어울린다. 집이 크다면 화장실 하나 정도는 이렇게 한번 해보는 것도 좋을듯 싶다

 

4면의 벽이 액센트 ?

벽 한면을 엑센트로 칠하는 유행은 이제 지났다고 합니다. 과감하게 벽 4곳을 강한 색으로 꾸미는것이 다시 트랜드로 등장했습니다. 진한색상을 방에 쓰면 집이 어두워진다는 생각에 많이 찾지는 않지만 요즘 트랜드라니 한번쯤 따라하기 괜찮겠지요

 

승경호 부동산

The Schneider Team

703-928-5990

 

 

Spread the love

Random

사진 찍기 좋은 DC의 비밀 장소?


아마존 HQ2가 지역 사회에 끼치는 영향


내집장만 VOL 36, April 2021


아빠! 아침에 따뜻한 레몬물 한잔 드세요


관련 게시물

양초로 할수 있는게 이렇게 많다


내집장만 VOL 36, April 2021


사람 냄새 나는 그곳, 이스턴 마켓


생활의 지혜 303



SENDING GOOD WORD

Editor JP : jp@cheerupdad.com

아이디어뱅크 : info@cheerupdad.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