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 마지막으로 자리를 뜨는 사람

모임에서 맨 마지막으로 자리를 뜨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그것은 남아 있는 누군가가 나를 험담하는 걸 원치 않기 때문이기도 하거니와 먼저 자리에서 일어난 다른 누군가가 비난받는 것도 막아주고 싶어서 입니다.

  • 2019년 노벨문학상 수상자, 페터 한트케 <긴 이별을 위한 짧은 편지> 중에서

< 사진:스웨덴한림원>

Random

텃밭 깻잎의 우아한 변신, 깻잎 치즈 롤 돈까스


남편을 이해하는 것이 가능할까?


커피의 종류, 이것만 기억해두세요


디씨의 이색 핫도그집을 찾아라! Ben’s Chili Bowl


관련 게시물

가족과 함께 하는 할로윈 파티가 열리는 곳


워싱턴 디씨에서 유명한 100개의 레스토랑


이색적인 야외 아이스 스케이트장으로!


아이들과 함께 만드는 너무 쉬운 프룻 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