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 따뜻해 지는 시 한잔

한 겨울 행복    – 임재건

두툼한

이불 하나

나눠

무릎 덮고

 

손톱

죄다 노랗게 물들 적까지

귤 나눠 먹는다.

 

도란도란 이야기 나누는 새

뉘엿뉘엿 해 넘고

부엌에선 복작복작 저녁 소리

요란하다.

 

 

 

Spread the love

Random

지붕, 빗물이 지금 셉니다. 급하게 고쳐야 해요!


똥손도 만든다는 사랑 듬뿍! 계란 품은 토스트


신경끄고 사라지고 싶은 날에는


내집 팔아 줄 에이전트 구하는 10가지 질문


관련 게시물

아빠가 만드는 조립식(?) 샌드위치-BAE


융자 이야기 – 나의 신용 – 3가지만 지키자


상업 부동산 시장 분석 / 2020년4월


킨더에서 12학년까지 볼링이 공짜? Bowl America



SENDING GOOD WORD

Editor JP : jp@cheerupdad.com

아이디어뱅크 : info@cheerupdad.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