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예뻐서 어떻게 먹어요? 뉴욕 Flour Shop

맛있는 음식을 먹기 위해서 레스토랑을 찾는 사람들이 30-40대라면, 인스타그램에 올릴 사진을 찍기 위해서 레스토랑을 방문하는 사람들이 10-20대이다.

뉴욕에 문을 연 Flour Shop은 케잌 앞에서 사진을 찍기 위해서 몰려든 고객들로 붐비는 곳. 케잌을 보면 너무 예뻐서 탄성이 절로 나온다. 케잌 사진을 한번 구경해볼까?

사진 출처: flour shop 웹사이트 갤러리

https://store.flourshop.com/

 

 

 

Spread the love

Random

‘막대기 아빠’가 주는 잔잔한 감동


부릉~부릉~자동차 매니아들은 모여라! 비엔나 5/2


샤워 해드, 잘만 사용하면 마사지와 물값도 아낀다


블루 보틀 커피, 디씨에서 맛보기


관련 게시물

가끔 이런일이 ! 세면대 물이 안내려가요


아내와 함께하는 브런치 Crepe Amour


고양이처럼 산다면 더 행복해 질 거야!


워싱턴 부동산 시장, 주택구입 서두르지 말라



SENDING GOOD WORD

Editor JP : jp@cheerupdad.com

아이디어뱅크 : info@cheerupdad.com